25
황인찬 / 피카레스크

"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습니다

다 소설이었습니다" 

 

그게 무슨 고백이라도 된다는 것처럼 

계속 고백하다 보면 진실해질 수 있다고 믿는 것처럼...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phrase > part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안현미 / 불안의 뒤란  (0) 2019.11.19
Doctor Who 912 Hell Bent  (0) 2019.10.29
황인찬 / 피카레스크  (0) 2019.10.25
김행숙 / 당신이 지진이라면  (0) 2019.10.25
허연 / 나의 마다가스카르 3  (0) 2019.10.24